판교 대장지구 아파텔

그날 쪽팔려서 말을 못 했어. 알잖아 상황.​나한텐 쪽 안 팔리고?​어 안 팔려.
비밀로 해달라고 돌아서는 정하의 말이 갑자기 서운하게 느껴지는 해효.그러거나 말거나..
판교 대장지구 아파텔은 정하의 관심은 오직 사혜준 뿐이다.패밀리판교 진주쌤한테 한 번은 이겨.
이렇게 밀어주는데 지면 너 바보.​​이런 남자를 어떻게 안 좋아할 수 있겠는가.

판교 대장지구 아파텔   판교 대장지구 아파텔
그치?근데.. 그.. 나의 스타가 갑자기 찾아와 머리를 밀어 달란다.군대 가…​
혜준의 말에 순간 시간이 멈춰버리는 판교 대장지구 아파텔정하..​멀리 있던 그였어도 그랬겠지만
이제 현실이 된 혜준이 군대를 간다는 말이 그녀에겐 충격적이었다.

판교 대장지구 아파텔
스타에게 인지도는 결국 인기다.​친구의 인기가 그의 엄마의 선물이라는 걸 모르는
혜준은 이것까지도 실력이라는 걸 인정했다.​
패밀리판교 설명할 수는 없지만 안에서부터 뭔가 치미는 그거. 그게 뭔지 알았다.​
너는 너대로, 나는 나대로 멋지다.비교하며 경쟁하지 않는 걸 좋은 성품이라고 속였다.​
이제 후련하다.안에서부터 치미는 그것..대사의 맥락상으론 아마 그건 판교 대장지구 아파텔 질투일 거다.​

판교 대장지구 아파텔
자기 내면의 그것을 마주 보고 인정하고 나니 오히려 스스로를 인정할 수 있게 된 것이다.​
하지만 그에겐 이제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. 지금까지보다 더 열심히..
죽기 살기로 뛰어가야겠다.​그 이후의 결과는.. 그때 생각하기로 했다.
지금 이 순간 그들은 무엇이든 해볼 수 있는 청춘이었으니까.
군더더기 없이 최대한 심플하게 정리했다.

판교 대장지구 아파텔
1회 2회는 주인공들의 감정보다 상황이 더 부각되는 스토리였다.
따뜻하고 친화력 좋지만 판교 대장지구 아파텔은 해야 될 말은 하고 억울한 건 못 참는
사혜준과 스타를 패밀리판교 뜨겁게 사랑하고 열렬히 덕질하지만 감정 소모하는 게 싫어서
연애도 싫고 다른 것 때문에 자신의 일상이 무너지는 것도 싫은 안정하..
두 사람의 만남은 서로를 어떻게 바꾸어 놓을지..
앞으로는 판교 대장지구 아파텔의 서로를 위해 억울해도 참아지고,
일상이 무너져도 괜찮아지는 혜준과 정하가 되길.. 기다려 본다.

판교 대장지구 아파텔